충청외과

복강경 수술 '외과2인' 크리닉 입니다.

치루
치루(Anal Fistula)란?

항문 및 하부 직장부위에 고름이나 썩어서 변성된 분비물(심지어는 대변까지도)이 항문안쪽 및 하부직장 부위에서부터 항문주위 피부 혹은 엉덩이쪽 (심지어 남성에서는 음낭부위, 여성에서는 질 부위로)으로 연결된 한 개 이상의 고름통로(이를‘루’라고 함)를 통하여 나오는 질환으로 만성화 된 경우를 말합니다. 급성기에서는 ‘농양’( ; 고름덩어리)이라고 하며 과반수에서는 치루성 농양으로 진행하여 결국 치루가 되는 경우가 흔합니다.

Q 치루는 왜 생기는 것인가?

원인은 불명확하지만 알려져 있는 신빙성있는 학설은 항문내 치상선 부위 내부에 존재하는 항문샘에서 세균 감염 및 번식이 점진적으로 진행하여 농양 혹은 루를 형성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곳에 세균감염이나 염증이 일어나는 원인은 아직 모르는 것으로 되어 있으며 간혹 결핵균에 의하여 혹은 대장 자체의 염증성 질환(크론씨 병)의 일환으로 발생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하여 잠재되어 있는 염증성 장질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하여 대장 내시경검사를 시행하기도 합니다.

Q 치루는 암이 될 수 있다는데 사실인가요?

맞습니다. 드물지만 암으로 진행할수 있으며 만성 염증인줄 알고 그냥 지나치다가 상당히 진행된 암이 되어 시기를 놓치는 경우도 있습니다. 물론 초기에 바로 암이 되는 것은 아니고 만성화되어 방치 된 상태로 십수년정도 시간경과 후 발생되는 것이 대부분으로 의심되는 경우라면 정밀검사를 반드시 받아야 하며 조직검사와 완전한 치료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치루 수술을 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Q 치질(치핵)은 그대로 놔두면 암으로 되지 않나요?

맞습니다. 드물지만 암으로 진행할수 있으며 만성 염증인줄 알고 그냥 지나치다가 상당히 진행된 암이 되어 시기를 놓치는 경우도 있습니다. 물론 초기에 바로 암이 되는 것은 아니고 만성화되어 방치 된 상태로 십수년정도 시간경과 후 발생되는 것이 대부분으로 의심되는 경우라면 정밀검사를 반드시 받아야 하며 조직검사와 완전한 치료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치루 수술을 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Q 치루는 다른 항문질환에 비해 상대적으로 재발이 잘된다는데 맞나요 ?
맞습니다. 치루는 단순치루(한개의 고름통로만 있는 경우)와 복합치루(두군데 이상의 고름통로가 얽혀 있는 경우), 그외 더 치유하기 힘든 크론씨 치루 등이 있습니다. 물론 단순치루인 경우에는 수술후 재발이 거의 없지만 복합치루인 경우에는 재발율이 5% 안팎으로 높게 나타납니다. 급성기의 항문주위 농양(고름주머니/고름덩어리)인 경우 단순하게 절개술 및 배농(국소마취후 간단히 짼후 고름만 빼낸 경우)을 한후 일정기간 경과후 근치수술을 하는 경우가 있고 농양이 있을 당시 한번에 완전하게 근치적 수술을 할 수 있는데 어느경우가 더 낳은 방법이라고 하는 검증된 결과는 없습니다. 양자 모두 장단점이 있는데 환자 상태와 그 정도에 따라 전문의와 상담후 결정하시면 됩니다.
Q 치루는 반드시 수술을 하여야 하나요?

반드시라고 할정도로 수술을 하여야 하며 근원적인 치료는 약물로서가 아니라 변성된 고름통로를 철저하게 찾아내어 정상적인 조직으로 되도록 환원시켜주는 것이 치료원칙으로 되어있습니다. 수술을 받지않고 실을 넣어 치료한다 하는 것은 천선법을 흉내내는 것인데 이것은 수술의 한방법이지 실만 넣어 치료하는 것은 아닙니다. 천선법의 장단점과 천선법으로 하여야 하는 경우등을 정확하게 알고 치료에 임할 것을 권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Q 치루는 누구나 걸리나요? 소아에서도 발생한다고 하던데요?

누구나 걸릴수 있으며 잘 걸릴수 있는 위험인자로서는 이전에 치열을 앓았던 환자, 크론씨 병 환자, 복강내 혹은 골반내 염증성 질환이 있는 환자, 선천성 항문기형아, 그외 암환자 및 당뇨환자 등이 있습니다. 특히 소아 혹은 유아기에 볼 수 있는 치루는 아직 그원인 조차 불명확한데 대개는 만1세(생후12개월) 미만의 남아에서 특히 모유를 먹이지 않은 아이에서 잘 나타나는 것으로 되어있는데 이 시기에서는 치루라기 보다는 항문주위에 농양을 형성하며 어른처럼 근원적으로 수술을 요하는 것 보다 일시적으로 절개술 및 배농술을 시행하게 되는데 반복하여 재발하는 경우가 흔하여 그때마다 배농술을 시행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후 재발되는 양태 및 아이의 상태에 따라 전신마취후 수술을 권하는 경우도 있습니다.